A 아틀라스뉴스
뒤로가기
지리공부
1988년 완공…길이 53.85km, 해저면에서 100m 이하 통과, 신칸센 운영
일본 본섬과 홋카이도 연결하는 세이칸 터널
2019. 10. 09 by 김현민 기자

 

보리스 존슨(Boris Johnson) 영국 총리가 스코틀랜드와 북아일랜드를 연결하는 다리를 놓을 계획을 갖고 있다. 그는 첫단계로 비용이 얼마나 되는지 알아보라고 교통부에 지시를 내렸다. 전문가들은 어느 지역에 다리를 놓는지에 따라 건설비가 달라지겠지만, 대략 150억 파운드(180억 달러)가 소요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영국 총리가 본섬과 북아일랜드를 연결하고자 하는 목적은 일본 본섬(혼슈)와 홋카이도(北海道)를 연결하는 세이칸 터널에서 착안했다고 한다. 원래 홋카이도는 원래 아이누족의 땅이었지만, 일본인들이 무력으로 점령하고 토착종족을 밀어내고 살고 있는 곳이다.

1988년에 개통한 세이칸(青函) 터널은 홋카이도를 내지화하는데 성공했다. 존슨 총리가 그 점을 높게 평가해 다리를 놓겠다고 착안했다는 것이 영국 언론들의 평가다. 오랫동안 분란에 싸인 북아일랜드를 본섬과 연결하려는 속셈이다.

 

세이칸 터널 입구(아오모리현쪽) /위키피디아
세이칸 터널 입구(아오모리현쪽) /위키피디아

 

세이칸 터널은 그동안 세계 최대의 터널이었지만, 201661일에 스위스 고트하르트 베이스 터널(Gotthard-Basistunnel)이 개통되면서 2위로 밀려났다. 우리나라로 치면, 중앙선 청량리역에서 경기도 양평의 원덕역 사이의 거리와 맞먹는다

세이칸 터널은 일본 본섬과 홋카이도 사이의 쓰가루 해협을 관통해 두 지역을 연결하는 해저터널이다. 아오모리현 히가시쓰가루군 이마베쓰정(青森県東津軽郡今別町)과 홋카이도 가미이소군 시리우치정(上磯郡知内町)을 잇는다.

 

세이칸 터널 구간 /위키피디아
세이칸 터널 구간 /위키피디아

 

1961323일에 공사가 시작되어 27년만인 1988313일에 개통되었다. 터널 개통시에는 협궤만이 지났으나, 2016326일에 표준궤인 홋카이도 신칸센이 지날 수 있도록 궤도 1선을 추가해 3선 궤도로 개통했다.

길이는 53.85km이며, 해저구간 길이는 23.3km. 일본에서 제일, 동양에서 제일 길다. 최저 지점은 해수면 240m 아랫이며, 그곳의 수심이 140m이므로, 해저면 100m 아래를 지난다. 일부는 TBM 공법이나 NATM 공법으로 시공되었고, 대부분이 재래식 공법으로 시공되었다고 한다.

1988313일에 개통되었을 때엔 협괘 철도가 지나갔지만, 보수공사를 거쳐 2016326일부터 삼선 레일에 홋카이도 신칸센이 주행하고 있다.

 

세이칸 터넑 내부 /위키피디아
세이칸 터넑 내부 /위키피디아

 

계획은 2차 대전에 패전한 이후부터 추진되었다. 하지만 비용이 많이 들어 엄두를 내지 못했다. 이 터널이 개통되기 이전에는 5척의 여객선이 이 구간의 승객들과 화물을 실어 날랐다. 터널을 뚫기로 결정한 것은 1954년에 태풍으로 쓰가루 해협에서 토야마루(洞爺丸)가 침몰해 1,430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한 이후부터였다.

 

세이칸 터널 단면도 /위키피디아
세이칸 터널 단면도 /위키피디아

 

일본국유철도(JNR)이 터널공사를 위한 조사에 착수해 1961년에 착공하게 되었다. 총 비용은 11,000억 엔(70억 달러)이 들어갔다. 처음 예상했던 것보다 12배나 많은 돈이 들어갔다.

해저에는 타피-카이테이(竜飛海底)와 요시오카-카이테이(吉岡海底) 등 두 개 역이 있다.

해저 터널이라는 조건에서 사고·재해 방지를 위해서 특별한 안전 대책이 이루어지고 있다. 터널 내는 금연은 물론이고 화기 사용이 금지되어 있다. 터널 내에는 일반 건물보다 고감도 연기와 열감지기가 많이 설치되어 있다. 미세한 연기가 감지되어도 열차 운행이 멈춘다.

터널을 지나 기차로 가면 30분 걸리고, 물살이 센 해협을 페리로 건너면 4시간 걸린다. 철도속도는 시속 160km.

지난 30년간 보수비용만 300억엔(28,600만 달러)이나 들었다고 한다.

 

세이칸 터널 단면도 /위키피디아
세이칸 터널 단면도 /위키피디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