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아틀라스뉴스
뒤로가기
갈등의 지리
크림반도 점령 이후 푸틴의 지시로 건설…지정학적 중요성으로 양국 대치
우크라이나의 폭파 위협 받는 크림대교
2022. 06. 02 by 박차영 기자

 

흑해 크림반도와 건너편 러시아 영토내 타만 반도 사이에 크림 대교(Crimean Bridge)가 건설되어 있다. 4차선 도로교량과 복선 철도교량이 나란히 가는데, 철도교가 18.1km, 도로교가 16.9km. 이 다리는 러시아가 건설한 다리로는 가장 길다. 우리나라 인천대교(21km)에 미치지 못하지만 유럽에서는 최장의 대교를 기록한다.

 

크림대교 /위키피디아
크림대교 /위키피디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지 100일을 넘어 전쟁이 장기화하면서 우크라이나가 이 다리를 파괴할 것인지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다리는 러시아가 2014년 크림반도를 일방적으로 영토화한 후 2018년에 건설되었으며, 러시아의 군수물자와 생활물자가 이 다리를 통해 크림반도로 수송되고 있다. 크림반도의 러시아인들에겐 이 다리가 젖줄인 셈이다. 하지만 우크라이나측은 이 다리가 불법으로 건설되었으며, 자국 소유라고 주장한다. 우크라이나측은 이 다리를 파괴함으로써 러시아 본토와 크림반도 사이의 물류를 차단할수 있다.

크림 대교는 지정학적, 전략적으로 대단히 중요한 구조물이다. 지정학자들은 이 다리를 아조프해의 목줄을 쥐고 있는 손가락이라고 지적했다. 크림반도와 러시아 영토를 연결함으로써 아조프해를 러시아 내해로 만들 수 있다. 우크라이나 입장에서도 이 다리가 크림반도의 러시아 영토화를 영구화하는 역할을 한다는 입장이기 때문에 차단의 필요성이 크다.

 

크림대교의 위치 /구글지도
크림대교의 위치 /구글지도

 

크림대교를 놓으려는 시도는 오래전부터 있었다. 크림반도와 러시아 타만반도 사이 케르치해협(Kerch Strait)은 가장 좁은 곳이 4km에 불과하다.

최초로 교량건설을 시도한 나라는 1870년대 영국이었다. 영국은 이 곳에 철교를 놓아 유럽과 인도를 연결하려 했으나, 비용이 너무 드는데다 수에즈 운하가 개통되는 바람에 유야무야되었다. 1900년대에는 러시아가 건설을 시도했으나 러일전쟁, 러시아 혁명의 소용돌이 속에 취소되었다.

2차대전에 나치 독일이 우크라이나를 점령한 이후 러시아 캅카스 유전지대를 장악하기 위해 이 해협에 교통망을 연결하려 했다. 1943년 히틀러 정권은 케르치 해협 상공을 기로지르는 로프를 가설하고 케이블카를 설치하고, 교량 건설의 기반을 마련했지만 소련군의 반격으로 공정 30%만에 중단했다. 2차대전 후 소련이 이 지역에 다리 건설을 완성하려 했으나 기술력이 부족한데다 재원이 부족해 어물쩡하는 동안에 유빙에 의해 파괴되었다.

소련 시기에도 여러차례 다리 건설이 논의되었으나 추진력을 뒷받침하지 못하다가 소련 붕괴후 2010년 우크라이나의 친러시아 빅토르 야누코비치 정부가 러시아의 드미트리치 메드페데프 대통령과 MOU를 체결하기에 이르렀지만, 추진 동력을 얻지 못했다.

 

2014년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은 크림 반도를 합병한 이후 비용과 건설기술의 문제는 따지지 않고 무조건 다리를 건설하기로 결정했다. 케르치 해협은 좁은 곳이 4km, 넓은 곳은 16km에 달하지만 중간 중간 섬이 있어 의지만 있으면 밀어부틸수 있는 공사였다.

건설비용은 30억 달러, 크림반도 점령이후 서방의 대러시아 경제제재가 삼화되는 가운데 이 돈은 적지 않은 규모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20151월 교량을 건설할 건설사가 선정되고, 투즐라(Tuzla)섬을 연결하는 연륙교가 건설되었다. 공사는 20155월 착공해 2018515일 도로교가 개통되었다. 개통행사에서 푸틴은 직접 덤프트럭을 운전해 다리를 건너가는 퍼포먼스를 펼쳤다. 철도교는 2019년에 개통되었다.

 

2018년 5월 크림대교 준공기념식에 블리다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트럭을 몰고 다리를 지난후 행사장으로 향하고 있다. /위키피디아
2018년 5월 크림대교 준공기념식에 블리다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트럭을 몰고 다리를 지난후 행사장으로 향하고 있다. /위키피디아

 

우크라이나는 이 교량의 폭파를 예고하고 있다.

우크라이나의 올렉시 다닐로프 국가안보담당 자문역은 421일 크림대교 폭파와 관련한 질문을 받고 기회가 된다면, 우리는 반드시 그 일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제는 우크라이나가 제공권을 확보하지 못하고 있다는 점이다. 제공권은 러시아가 쥐고 있어 교량 폭파를 위한 공중폭격이 어려운 실정이다. 게다가 공중에서 투하하는 폭탄으로 교량을 붕괴시키는 것이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드론 공격도 한계가 있다는 것이다. 드론은 탱크 등 이동 수단에 대한 공격이 가능하지만 교량등 구조물을 폭파할 폭탄을 수송할 능력이 없다는 것이다.

하지만 다른 전략가는 무인보트를 이용해 교량을 폭파하는 방법이 있다고 주장한다. 1585년 스페인군이 안트워프의 네덜란드군을 격퇴할 때 이 전술을 썼다고 한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의 교량 폭파위협에 대응하고 있다. CNN에 따르면, 러시아는 전쟁 이후 케르치 해협에서 우크라이나 해군의 이동을 차단함은 물론 상선의 통과도 방해하고 있다고 한다.

 

항공촬영으로 찍은 크림대교 /위키피디아
항공촬영으로 찍은 크림대교 /위키피디아

 


<참고자료>

Wikipedia, Crimean Bridge

Wikipedia, Fall of Antwerp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